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제주권
서귀포시, 대설 피해 하우스 긴급 복구 총력

[제주=환경일보] 김태홍 기자 = 서귀포시는 대설특보로 하우스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민․관․군경 및 하우스 시공업체, 자원봉사센터 등을 긴급 투입해 복구에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7일 밝혔다.

시는 신속하고 효율적인 복구를 위해 ‘피해복구 일손돕기 지원 창구’를 복구가 완료되는 날까지 운영, 당장 일손이 필요한 고령농, 여성농가 등 취약농가에 우선 일손을 지원한다.

피해복구에는‘FTA기금 감귤하우스 시공업체’의 철거 전문 기술인력을 피해 하우스에 투입, 전문성을 요하는 철거작업은 사전 작업, 자원봉사단체의 안전사고 방지 및 복구의 효율성을 다져 나가기로 했다.

시는 또 이번 피해농가에 2019년 FTA기금지원사업 신청 시 가점 부여와 농어촌진흥기금 시설자금 융자 시 기금 한도 상향 지원을 건의해 나갈 예정이다.

서귀포시는 시설물에 저온피해가 없도록 열풍기 가동, 톱밥․장작으로 훈연 및 비닐제거 등 시설물 사전예방과 눈이 녹으면서 발생하는 2차 피해가 없도록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김태홍 기자  kth6114@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