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국제
IPCC, 지구생태계와 인류가 직면한 변화·위기 모색해양 및 빙권 특별보고서 작성 위한 2차 회의 개최
빙하권 조사 통해 기후변화의 영향과 위기 파악
해양 및 빙권에 관한 특별보고서(Special Report on the Ocean and Cryosphere in a Changing Climate) <자료출처=IPCC 인스타그램>

[환경일보]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협의체(IPCC)가 ‘해양 및 빙권에 관한 특별보고서(Special Report on the Ocean and Cryosphere in a Changing Climate)’ 작성을 위한 회의를 2월 12일부터 16일까지 에콰도르의 수도 키토에서 개최한다.

해양 및 빙권 특별보고서는 IPCC가 발간하는 특별보고서 중 하나로, IPCC는 이 보고서를 포함해 앞으로 2년간 총 세 편의 특별보고서를 발표할 예정이다.

‘빙권(氷圈)’이란 지구상의 수권 중 동결된 영역, 즉 빙상, 얼어붙은 강∙호수, 눈이나 빙하, 빙토로 뒤덮인 지대 등을 일컫는다. IPCC는 해양과 빙권을 조사함으로써 지구생태계와 인류가 직면하고 있는 변화와 위기를 이해하고자 한다.

IPCC 제2실무그룹(WG2)의 한스-오토 포트너 부의장은 “해양과 빙권이 기후체계와 생태계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다”며, “안데스의 빙하가 사라지면서 이미 키토 같은 대도시는 물 공급에 차질을 빚고 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해양 및 빙권 특별보고서는 2016년 4월 제43차 IPCC 총회에서 작성키로 결정돼 지난해 3월 멕시코에서 열린 45차 총회에서 보고서의 개요를 승인, 4월부터 저자팀 모집 및 구성을 시작해 9월말 피지에서 첫 번째 저자팀 회의를 개최했다.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회의는 에콰도르 정부의 주최로 개최되며, 30개국 이상 100여명의 전문가들이 참석한다. 회의 결과 금년도 5월에 1차 초안에 대한 전문가 검토가 이뤄지고, 내년 9월에는 최종보고서가 확정될 예정이다.

* 자료출처
http://www.ipcc.ch/news_and_events/pr_ecuador.shtml

진새봄 리포터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새봄 리포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동정] 박용수 교수, 환경특강 실시[동정] 박용수 교수, 환경특강 실시
[기자수첩] 뒤늦은 미세먼지 대책, 공염불이 되지 않길[기자수첩] 뒤늦은 미세먼지 대책, 공염불이 되지 않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