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제주권
“제주 들불축제, 질적성장 보여줬다”고경실 제주시장, 자원봉사자 도민과 직원들에게 감사의 말 전해

고경실 제주시장이 지난 1월 6일 들불축제를 앞두고 한라산 윗세오름에서 제를 올리고 있다.

[제주=환경일보] 김태홍 기자 = "민심(民心)은 천심(天心)이다. 축제를 하려면 제를 잘 지내며 정성을 들여야 한다"

고경실 제주시장이 지난 1월 6일 제주들불축제를 앞두고 윗세오름에서 제를 지내기 전에 직원들에게 한 말이다. 그래서인지 이번 들불축제기간에는 전형적인 봄 날씨를 보여 도민과 관광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고경실 제주시장은 5일 직원조회서 제21회 제주들불축제가 대성황을 이루며 성공적으로 마무리된 것과 관련해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는 한편, 시민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고 시장은 “이번 제주들불들축제는 역대 들불축제와 비교할 때 질적 성장을 보여줬다고 생각한다”며 “특히 최대 인파 속에 들불축제 유래비 건립과 파사드 쇼, 오름불놓기, 나무나눠주기, 꼬치구워먹기 등 여러 부분에서 호평이 이루어져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고 시장은 “하지만 노점상 문제와 교통체증 문제는 여전히 숙제이고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고 시장은 “이번 들불축제를 통해 ‘민심은 천심이다’라는 말을 다시 한 번 느끼게 됐다”며 “축제 하루 전인 2월28일 장대비가 내렸으나 3월 1일부터는 날씨가 좋아지기 시작해 폐막과 함께 비가 내리는 것을 보면서 축제준비에 최선을 다한 정성을 하늘이 화답해 준 것으로 받아들인다”며 자원봉사자와 스텝을 비롯해 준비에 모든 노력을 기울여준 제주시 관계공무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고 시장은 “이제 축제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한만큼 뒷정리와 함께 미흡했던 부분에 대한 보완 발전방안을 지속적으로 연구 검토할 것과 함께 봄철 전방에 대한 깨끗한 환경정비와 안전점검에 만전을 기울여 줄 것”은 당부했다.

김태홍 기자  kth6114@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