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교육·과학
‘학교 텃밭’으로 식생활 교육까지 챙긴다농촌진흥청, 팜투테이블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 개발

[환경일보] 김민혜 기자 =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중학생들이 학교 텃밭정원에서 직접 기르고 수확한 제철 농산물을 활용해 식생활 교육을 할 수 있는 ‘그린 푸드(Green Food)’ 프로그램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그린푸드(Green Food)' 녹색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 안내 <자료제공=농촌진흥청>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이 프로그램은 식물 기르기와 활동에 기반을 두고 융합인재교육(STEAM; 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Art, Mathematics)과 연계해 개발했다.

팜투테이블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 관련 개발 매뉴얼 ①그린푸드

‘그린 푸드’ 프로그램은 학교 텃밭과 가사 실습실에서 할 수 있는 원예‧요리활동 중심으로 학기별 9회기씩 총 18회기로 구성돼 있다.

▷새싹채소 먹고 으쌰! ▷도전! 김치 담그기 ▷너를 먹으면 다이어트가 된다 ▷가을 텃밭정원 정리 및 준비하기 ▷나만의 텃밭정원을 꿈꾸다 ▷생강은 향으로 기억된다 ▷우리는 축제에 간다! 등의 내용이 준비돼 있어, 학생들은 텃밭정원 디자인, 식물심기, 관리, 수확 등의 원예활동과 요리활동을 직접하며 식생활, 음식문화 등을 배우게 된다.

프로그램에는 지도자가 식생활 교육 활동을 직접 이끌어갈 수 있도록 지침서, 시청각 자료와 학생들이 수업 과정에서 직접 작성하는 활동지가 포함돼 있다. 지난해 전라중학교에 이 프로그램을 적용한 결과, 참여한 학생들은 참여하지 않은 학생들보다 식사 전후 감사 표현, 음식에 대한 고마움, 식사 자세 등 식사예절이 향상되는 성과를 거뒀다.

팜투테이블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 관련 개발 매뉴얼 ②그린셰프

또한, 농촌진흥청은 제철에 수확한 작물로 요리하는 방법을 담은 ‘그린셰프’ Ⅰ권(봄・여름)과 Ⅱ권(가을・겨울)을 펼쳐냈다. 이 역시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으로 제철 농산물에 대해 이해하고 우리나라의 전통 음식에 대해 학습할 수 있다.

팜투테이블 식생활 교육프로그램은 농촌진흥청에서 운영하는 ‘농사로’ 홈페이지에서 내려 받아 활용할 수 있다. 교재는 농촌진흥청 농업과학도서관 홈페이지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농촌진흥청 도시농업과 정순진 농업연구사는 “개발된 프로그램과 교재를 활용해 학교 텃밭을 해봄으로써 학생들의 건전한 식생활 가치와 우리나라 음식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김민혜 기자  clare@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