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행사
자연에서 찾는 ‘물’의 미래세계 물의 날 기념식 22일 개최 및 유공자 포상

[환경일보] 환경부(장관 김은경)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2018년 ‘세계 물의 날’ 기념식을 3월22일 오후 2시부터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계 물의 날은 물의 소중함을 알리고 물 문제 해결에 전 세계의 동참을 호소하기 위해 유엔이 1992년부터 매년 3월22일을 지정해 선포한 날로 우리나라는 1995년부터 정부 차원의 기념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유엔은 올해 세계 물의 날의 주제를 ‘물을 위한 자연(Nature for Water)’으로 정했으며 가뭄, 홍수 등 물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기존 공간의 자연성 회복 노력을 통해 물 순환 체계의 회복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우리 정부는 이와 연계해 ’물의 미래, 자연에서 찾다‘를 국내 주제로 정했다. 이에 따라 물환경에 대한 자연성 회복의 중요성과 물의 가치에 대한 시민의 인식 개선, 지속가능한 통합물관리 등 정부의 노력을 표현하는 기념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날 기념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 김은경 환경부 장관, 손병석 국토교통부 제1차관을 비롯해 시민단체, 학계 관계자 등 1200여명이 참석한다.

이낙연 총리는 그간 우리나라의 물 관리 발전에 기여한 16명에게 훈장(1명), 포장(1명), 대통령표창(6명), 국무총리표창(8명) 등의 정부포상을 수여한다.

국민훈장동백장 수상자는 섬진강 시인으로 불리는 김용택 시인으로 선정됐다. 김용택 시인은 섬진강 연작 등의 작품과 강연, 방송 활동으로 우리나라 물환경의 아름다움과 보전을 널리 알린 점을 인정받았다.

아울러 같은 장소에서 국내 최대 물산업 박람회인 2018 워터 코리아(WATER KOREA) 행사가 열린다.

워터 코리아는 물 순환 전 과정에서 물환경을 보호하고 환경 친화적인 수처리 및 수생태계 복원에 필요한 우수 기술 및 제품을 보유한 기업을 발굴하고 널리 알리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 밖에 국제 세미나와 포럼을 통한 국제 협력강화, 기업의 해외 진출 기회 확대 등 국내 물산업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도 열릴 예정이다.

워터코리아는 3월20일(화)부터 23일(금)까지 고양시 킨텍스 제2전시장(10홀)에서 개최하며 기자재 전시, 국제 물포럼(한-중, 한-베트남) 등 부대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전국에서는 세계 물의 날을 기념해 360여개 기관과 단체에서 6만1000여명이 참여하는 기념식, 학술대회, 사진전, 하천정화활동 및 체험행사 등이 열린다.

김은경 환경부 장관은 “오늘날 우리가 직면하는 가뭄, 홍수, 수질오염과 같은 물문제의 주요 원인은 자연의 물 순환체계의 손상”이라며 “이번 세계 물의 날을 맞아 우리가 생활 속에서 물을 가볍게 여기고 낭비하지 않았는지 돌아보고, 물의 소중함을 다시 한 번 인식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한가위’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