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금융·경제
하나캐피탈, 차량 무상 수리 서비스 '스마트리페어' 출시메르세데스-벤츠 구매 고객 대상 판금·도색·교체 무상 제공
하나캐피탈은 스마트리페어 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제공=하나캐피탈>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하나캐피탈(대표이사 윤규선)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의 공식 딜러인 한성자동차와의 협약을 통해 차량 무상수리 전용 서비스 '스마트 리페어'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스마트 리페어' 서비스는 한성자동차를 통해 메르세데스-벤츠를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휀더·범퍼 등의 손상 시 판금·도색·교체 수리를 무상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한성자동차가 운영하는 공식 서비스 센터를 통해 ▷범퍼·사이드미러·휀더·도어·후드·루프·트렁크리드·테일게이트의 찍힘·긁힘·함몰된 부위에 판금과 도색을 지원하며 ▷범퍼·사이드미러·휀더·도어가 파손될 경우에는 무상교체를 진행한다.

출고일로부터 1년 이내, 총 300만원 한도 내에서 최대 3회의 서비스 신청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하나캐피탈은 신차를 구매하는 손님들이 큰 부담 없이 고품질의 애프터 세일즈(A/S)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동시에 다양한 자동차 금융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하나금융그룹의 비은행부문 수익 극대화를 위해 최근 100% 자회사로 편입된 하나캐피탈은 다양한 신규 금융상품을 출시하고 있다.

하나캐피탈은 이번 '스마트 리페어' 상품 출시에 앞서 중고자동차 및 장기렌터카 차량의 무상점검 서비스 프로모션 등 자동차 관련 특화서비스를 잇따라 선보인 바 있다.

특히, 하나캐피탈은 경쟁이 심화되는 자동차 금융에서 금리중심의 상품보다 특화 및 부가서비스 중심의 상품 출시를 통해 시장점유율을 높여간다는 전략이다.

하나캐피탈 오토금융사업본부 관계자는 “신차를 구매하는 손님들의 니즈(Needs)를 충족시킬 수 있는 맞춤형 부가서비스를 제공하며 손님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있는 다양한 연계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스마트 리페어'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한성자동차에서 운영하는 메르세데스-벤츠 전시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