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곡성군, ‘농업인 월급제’ 확대 시행으로 중․소농 경영안정 도모

[전남=환경일보] 현용일 기자 = 곡성군은 2015년부터 전남도에서 순천, 나주시 다음으로 농업인들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농업인 월급제’를 이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농업인 월급제’란 농협과 벼 출하 약정 계약을 체결한 농가에 4~8개월간 20~80만 원까지 농협자금을 이용하여 농협에서 월급을 지급하고 12월 수매자금에서 정산 후 군에서 농협에 이자를 지원하는 제도로써, 곡성군은 4월 초까지 대상자를 확정하여 4월부터 월급을 지급할 예정이다.

곡성군 관계자는 “지원대상자 확대로 대농은 물론 중․소농가의 경영 안정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현용일 기자  abraksass001@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용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한국환경경영학회 '2019 춘계학술대회'
[포토] 'KT&G 연초박 성분 공개 검증' 촉구
[포토] ‘스마트 도시홍수관리 국제 심포지엄’ 개최
[포토] 기후위기시대, 식량안보법 제정 방안 모색
[포토] ‘제14회 설비포럼’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