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포토] '발암물질 저감 위한 지방정부의 역할' 토론회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한 지방정부 역할 연속 토론회의 3번째 순서로 '발암물질 저감을 위한 지방정부의 역할' 토론회가 4월10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사진=김민혜 기자>

[국회=환경일보] 김민혜 기자 = 가습기살균제 참사, 영유아용 물티슈 논란, 공기청정기 필터 살균제 등 화학물질에 대한 공포가 생활 깊숙한 곳까지 침투해 많은 국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2017년 개정된 화학물질관리법에 따라 올해 11월부터는 독성화학물질 배출 사업장은 배출현황 및 저감계획서를 대외적으로 공개하고, 지역사회와 거버넌스를 구축해 저감 노력을 이행해야 한다. 구체적인 법 제정도 중요하지만 실질적 관리를 위해서는 지방정부의 역할이 중요한 실정이다.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한 지방정부 역할 연속 토론회의 3번째 순서로 열린 이번 토론회는 '발암물질로부터 안전한 사회를 위한 지방정부의 역할'을 주제로 4월10일 오전 10시부터 국회의원회관 제9세미나실에서 진행됐다.

인사말 하는 강병원 의원
인사말 하는 환경부 생활환경정책실 유제철 실장
축사하는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강병원 의원과 환경부가 주최한 이번 토론회에서는 '발암물질 배출저감을 위한 주체별 역할 제언'을 주제로 노동환경건강연구소 김신범 부소장과 '화학물질 배출저감 제도화 추진 방향'을 주제로 TO21 이선우 본부장이 발제했다.

이어 강병원 의원을 좌장으로 광운대학교 화학공학과 김영훈 교수, 롯데케미칼 환경안전팀 김학범 팀장, 수원환경운동연합 윤은상 국장, 광주광역시 환경정책과 박재우 사무관이 지정토론으로 의견을 나눴다.

<관련기사 추후 게재>

김민혜 기자  clare@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친환경교통문화 확산을 위한<br>자동차 미세먼지 저감 토론회 개최
[포토] ‘동아시아 대기오염과 건강포럼’ 개최
[포토] 'KOREA PACK 2018' 개최
제8차 과총 과학기술혁신포럼
[포토] ‘2030 온실가스 감축로드맵 어디로 가야하나?’ 세미나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