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304명의 희생자를 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4·16 세월호참사 희생자 정부 합동 영결·추도식 개최

[환경일보]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김상곤)는 해양수산부(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와 공동주관하고, 경기도교육청과 안산시가 지원하는 ‘4·16세월호 참사 희생자 정부 합동 영결·추도식’이 4월16일(월) 오후 3시에 세월호 참사 정부 합동분향소가 있는 안산 화랑유원지에서 엄수된다고 밝혔다.

이번 정부 합동 영결·추도식은 안산시의 추모공원 조성방침 발표(‘18.2.20)에 따른 후속조치로 추진된다.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261명의 학생, 교사의 안타까운 죽음을 추모하는 한편, 안전한 대한민국을 염원하는 국민 모두의 마음을 담아내는 시간이 될 수 있도록, 유가족들과 협의해 경건하고 엄숙하게 거행한다.

피해자 가족협의회’는 “이번 영결·추도식이 끝이 아니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새로운 시작”이라고 밝혔다.

영결·추도식에는 희생자 유가족을 비롯해 이낙연 국무총리,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김영춘 해양수산부장관 등 정부 측 인사가 참석하고, 정당 대표, 국회의원 등 주요 인사, 단원고 학생, 안산시민 등 5000여 명 이상의 추모객들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교육부, 해양수산부와 유가족 측의 협의에 따라, 오전 9시부터는 정부 합동분향소의 위패와 영정을 영결․추도식의 제단으로 이운하는 진혼식을 엄수한다.

오후 3시에 시작되는 영결·추도식은 세월호 참사 경위보고(교육부), 정부대표조사(국무총리), 추도사(전명선 (사)4·16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 운영위원장), 종교의식(불교, 천주교, 원불교, 기독교), 조가(평화의나무합창단․안산시립합창단․이소선합창단)를 통한 영결의 시간이 이어진다.

또한 다짐글과 추도영상 상영, 추도시 낭송(성우 김상현), 추도 노래(노래패 우리나라) 및 편지글 낭독을 통해 추도의 시간을 가진 후 정부 대표와 유가족의 헌화 및 분향 순으로 진행된다.

영결·추도식 이후에는 참석한 시민들의 헌화와 분향의 시간을 가진다.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4·16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학생․교사의 안타까운 희생을 우리 국민 모두는 영원히 잊지 않고 기억할 것이며, 그들의 희생이 헛되지 않고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숭고한 희생으로 온 국민의 마음속에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김영춘 해양수산부장관도 “이번 영결‧추도식이 유가족과 국민의 아픔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세월호 선체 직립작업과 아직까지 수습되지 못한 희생자 다섯 분의 수색작업을 차질 없이 진행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사단법인 ‘4·16세월호참사 진상규명 및 안전사회 건설을 위한 피해자 가족협의회’는 “이번 영결·추도식이 끝이 아니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새로운 시작이며 이를 위해 철저한 진상규명을 다짐하고, 국민과 함께 잊지 않고 끝까지, 진실이 밝혀질 때까지 행동하기를 바라는 심정으로 영결·추도식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