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보건·식품
김포 구제역 방역대책 특별교부세 긴급 지원경기도와 인천에 거점소독시설 운영비 6억원 지원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구제역이 발생한 김포와 경계 지역인 인천광역시에 특별교부세 6억 원을 긴급 지원한다.

행정안전부는 이번 구제역을 조기 종식시키기 위해서는 김포 지역 내 소독과 방역을 강화하면서 인접 지역으로의 확산 방지가 매우 중요하다고 판단하고 있다. 따라서 기존 소독시설을 활용해 김포지역 내 소독을 강화하고 김포에서 인근 지자체로 연결되는 도로 경계지역에 소독을 확대하기 위해 거점소독시설 5개소를 추가 설치하도록 지원했다.

이번 특별교부세 지원은 행정안전부와 농식품부가 함께 정부합동 긴급현장대응단을 운영하면서 지자체에 대한 재정지원 필요성이 높다는 공감대 형성에 따른 것이다. 특별교부세 지원으로 구제역 확산 방지에 가용 자원이 총 동원되고 있는 지자체의 재정 부담을 완화시켜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행정안전부는 앞으로도 가축전염병이 종식될 때까지 지자체의 가축전염병 방역활동에 필요한 긴급현장대응단 활동과 행‧재정적 지원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류희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구제역 발생지역과 인근 지자체의 거점소독시설 확대 운영을 계기로 전 지자체와 축산농가에서도 방역에 총력을 기울여 구제역이 조기 종식될 수 있도록 더욱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국가 시범도시 기본구상’ 발표
에너지시민연대, ‘에너지절약 거리 캠페인’ 펼쳐
개, 고양이 도살 금지법 촉구 국민대집회
제2차 계획기간 국가 배출권 할당계획 공청회
‘폐플라스틱의 관리 현안과 개선방안’ 심포지엄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여의도에서 본 환경세상 ⑩] 폭염, 에어컨 그리고 기후변화적응[여의도에서 본 환경세상 ⑩] 폭염, 에어컨 그리고 기후변화적응
[기자수첩] 코앞에 닥친 청주 쓰레기 대란[기자수첩] 코앞에 닥친 청주 쓰레기 대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