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사회·복지
‘카라’, S.E.S 그린하트 바자회 참여판매수익금 전액, 카라와 초록우산에 기부

[환경일보]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대표 임순례, 이하 카라)가 오는 4월21일(토)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열리는 ‘제10회 S.E.S 그린하트 바자회’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S.E.S가 지난 2009년부터 진행해 온 그린하트 바자회는 S.E.S(바다·유진·슈) 멤버들을 비롯해 각계에서 기부 받은 제품들을 판매한 수익금을 사회에 환원함으로써 성숙한 기부문화를 공유하고 있다.

올해 수익금 전액은 모든 행사가 종료된 후 카라(KARA)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될 예정이다.

특히 S.E.S 측은 “평소 유기동물구조 및 동물권 신장에 대해 관심을 가져온 멤버들의 뜻에 따라 카라를 기부 파트너로 정하게 됐다”며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한 이번 바자회에 보다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바자회는 21일(토)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성수동 에스팩토리 B동 1층에서 열리며, 멤버들의 애장품은 물론 리복, OIOI, ROXY, 리앤케이, 메이드앤메이크 등 패션·뷰티 브랜드와 마켓포레, 헬로우비 등 식품 및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제품들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자료제공=카라>

카라 또한 당일 부스를 마련해 바자회를 찾은 이들에게 단체를 소개하는 한편 자체 제작한 공식 굿즈 등을 판매할 계획이다.

유기동물 구조 및 입양 캠페인,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위한 교육 캠페인은 물론 동물권 신장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홍보한다.

그린하트 바자회를 통해 기부 받은 후원금은 카라의 유기동물 구조 등 다양한 동물보호 활동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낙동강 수질 개선’ 정책세미나
에코맘코리아-에바 알머슨, 아트 콜라보
시민참여형 녹색전력시장 창출을 위한 정책토론회
'기후변화 적응정책 발전' 심포지엄 개최
한국 그린캠퍼스운동 10주년 기념행사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