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인물
28년 바다 지킨 어업관리공무원, 녹조근정훈장 영예해양수산부 김형배 사무관 등 3명, 대한민국 공무원상 수상

[환경일보]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인사혁신처 주관 제4회 대한민국공무원상 수상자로 서해어업관리단 김형배 사무관(녹조근정훈장), 중앙해양안전심판원 이성수 사무관(대통령표창), 항만운영과 소속 홍성준 서기관(국무총리 표창) 등 우리부 직원 3명이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공무원상은 정부 주요시책 등을 추진함에 있어 전문성을 바탕으로 국민에게 봉사·헌신한 공무원을 포상하는 제도다.

가장 영예로운 상인 녹조근정훈장을 받은 김형배 사무관은 28년간 어업지도단속 업무에 종사하며 조업질서 확립과 수산자원 보호에 기여했다.

특히 작년 4월 서해어업관리단 어업지도과장으로 부임한 이래 불법조업 단속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불법조업 어선 543척을 나포·검거하는 성과를 거뒀다.

28년간 어업지도단속 업무를 수행한 김형배 사무관 <사진제공=해양수산부>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이성수 사무관은 완도·보령에 어업정보통신국 신설을 위해 힘쓰는 등 어선안전 인프라 확충에 공헌했다.

또한 어선사고 예방대책을 수립․시행하고 관계기관과 함께 어선에 대한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하는 등 연근해 어선 안전관리에 기여한 공로를 높이 평가받았다.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한 홍성준 서기관은 ‘항만보안 강화방안’을 마련해 외국인 선원 무단이탈 등을 막기 위한 관계기관 협업체계를 구축하는 등 항만보안 사고 예방에 큰 역할을 했다.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은 “현장에서 묵묵히 헌신해 온 우리 부 직원들이 이번에 대한민국 공무원상을 수상함으로써 공로를 인정받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우리 해양수산부 직원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며 국민을 위한 봉사자로서의 책무를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