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순천시, 확실한 행복을 찾아 떠나는 다둥이네 탐방

[전남=환경일보] 현용일 기자 = 저출산이 국가적 위기요인으로 사회문제가 되고 있어, 순천시가 출산장려 분위기 조성을 위한 ‘화목한 다둥이네 탐방’에 나섰다.

첫 번째 ‘화목한 다둥이네 탐방’은 연동 대주파크빌에 살고 있는 하모씨 가족을 방문했다. 현관에 들어서자 첫째아이와 쌍둥이들의 작고 귀여운 신발들부터 ‘아침에 유산균 먹기’, ‘하루에 책 3권 읽기’ 등 다둥이네가 지켜야 할 규칙까지 아기자기한 행복으로 가득차 있었다.

한모씨 가족은 결혼하여 첫아이를 낳아 행복했지만 한 아이로는 외로울 것 같아 둘째를 계획했으며 뜻하지 않게 쌍둥이가 선뜻 찾아와 놀라움과 행복감이 두배였다고 한다. 첫아이에게는 동생들은 큰 선물로 서로 의지할 수 있는 평생친구가 생겼다며 아이들을 위해서는 둘 이상의 형제들이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병원 간호사로 새벽 출근하는 엄마는 출산 때부터 순천시에서 제공하는 산모·신생아건강관리사 파견 지원과 백일 이후부터는 아이돌보미서비스 등 서비스를 잘 활용하고 있었다.

다둥이네는 지금은 외출이 힘들어 순천만정원 등 가까운 곳에 가끔씩 가지만, 앞으로 아이들이 좀 더 자라면 여러 곳을 아이들과 함께 하여 여행을 통해 많은 걸 배우게 하고 싶다고 했다.

한모씨 부부는 국가가 적극적인 양육정책을 펼쳐 나라에서 키워준다면 더 낳고 싶다고 하였다.

순천시 다둥이네 방문. 사진제공_순천시.

현용일 기자  abraksass001@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용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20회 환경일자리 박람회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