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김기식 사퇴, 선관위의 결정은…“판단을 수용하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했다”

사진=김기식 페이스북

사의를 표명한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결정에 “받아들이기 어렵다”라고 말했다.

김 금감원장은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국민 기대에 미치지 못한 점, 대통령에게 누를 끼친 점에 대해 송구스럽다”면서도 “중앙선관위 판단결과는 솔직히 받아들이기 어려운 심정”이라고 말했다.

김 원장은 이날 “총선 공천 탈락이 확정된 상태에서 유권자조직도 아닌 정책모임에, 1000만 원 이상을 추가 출연키로 한 의원모임의 사전 결의에 따라 정책연구기금을 출연한 것이 선거법 위반이라는 선관위 판단을 받아들이기 어려운 심정”이라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법 해석상 문제가 있으면 선관위는 통상 소명자료 요구 등 조치를 하지만 지출내역 등을 신고한 뒤 당시는 물론 지난 2년간 선관위는 어떤 문제제기도 없었다”며 “이 사안이 정말 문제가 될 것이라고 생각지도 못했다”고 밝혔다.

김 원장은 이어 “법률적 다툼과는 별개로 이를 정치적으로 선관위 판단을 수용하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100년의 시작, 새산새숲’ 토크콘서트
[포토] 국민과 함께하는 내 나무 갖기 한마당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홍보·마케팅 담당자 공동연수
[포토] '대한설비공학회 홍보대사 위촉식' 개최
[포토] 환경 R&D 발전방향 정책포럼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기고] 소음 잡는 환경보안관[기고] 소음 잡는 환경보안관
[동정] 동대문구의회, 동대문구급식관리지원센터 개소식 참가[동정] 동대문구의회, 동대문구급식관리지원센터 개소식 참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