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대구시 스타기업, 디자인 혁신으로 미래산업 선도‘디자인혁신역량강화사업’ R&D 신규지원 9개사 선정, 국비 약 112억원 확보

[대구=환경일보] 최문부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주관하고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에서 전담하는 ‘2018년 디자인혁신역량강화사업’ R&D 신규지원 과제에 대구시 스타기업 등 9개사가 최종 선정되어 총 112억 원 정도의 정부지원금을 확보하게 되었다.

올해 2월에 산업부에서 주관하는 ‘2018년 디자인 혁신기업’ 선정에서전국 30개사 중 10개사(33.3%)가 대구지역 기업이 선정되어 전국 최다 선정이라는 영예를 안았다. 그중 9개사가 스타기업에서 배출되는 기염을 토한 바 있어, 이번 ‘디자인혁신역량강화사업’ R&D 신규지원 과제에 대구 스타기업 등 9개사 선정은 명실공히 강소기업 육성의 산실이 대구 스타기업임을 재확인해 주는 것이다.

디자인혁신역량강화사업은 디자인혁신기업만을 대상으로 R&D 지원 과제를 선정․지원하는 사업으로서 기업이 새로운 시장을 창출할 수 있도록 디자인 역량개발과 제품 및 서비스 디자인기술개발 등에 3년간 최소 8억원에서 최대 30억원 정도의 R&D를 지원하는 중소․중견기업 지원 프로젝트이며, 이번에 선정된 9개사의 R&D과제를 살펴보면, 대구의 미래산업을 이끌어 나갈 분야가 대부분이며, ICT융합 분야에 3개사, 미래형 자동차 분야에 2개사, 의료기기 분야에 2개사, 스마트에너지 관련 2개사가 각각 선정된 것으로 확인됐다.

ICT융합 분야에는 ㈜삼쩜일사가 사용자중심 코딩 교육용 스마트 로봇 개발을, ㈜보국전자는 IoT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침구가전 개발을, ㈜명성은 무선 IoT 스마트 선풍기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미래형 자동차 분야에서는 ㈜대영채비가 전기차 충전기 개발을, ㈜그린모빌리티는 농업용 전기운반차 개발을 계획하고 있고, 의료기기 분야에는 ㈜나노레이가 포터블 덴탈 엑스레이 시스템 개발을, ㈜세양은 사용자 중심의 덴탈 핸드피스 시스템을 새로이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스마트에너지 관련 분야에는 ㈜반디가 광확산 렌즈 접합기술관련 LED패널 조명개발을, ㈜이산조명은 우드 밴딩 곡률 기술이 적용된 디자인 조명제품 개발을 계획하고 있어, 향후 이러한 각 분야에서의 R&D가 완료될 경우에는 최근 들어 대구가 집중 육성하고 있는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서의 자리매김이 기대된다.

특히, 이번 선정 과정에서 알 수 있듯이, 대구시와 스타기업 육성사업 전담기관인 (재)대구테크노파크가 긴밀히 협력하여 R&D과제 신청단계에서부터 발표자료 컨설팅에 이르기까지 R&D 선정평가 전과정에 걸쳐 전략적이고 집중적인 지원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오랫동안 다져온 ‘스타기업 육성’이라는 대구만의 강소기업 육성 Know-How가 있었기에 가능한 것이라 할 수 있을 것이다.

이번 사업으로 3년간 약 16억5천만 원의 정부지원금을 확보한 ㈜그린모빌리티의 오승호 대표이사는 “대구시와 대구TP가 디자인 혁신기업 선정에서부터 디자인혁신역량강화사업 R&D과제 선정에 이르기까지 체계적이고, 맞춤형으로 지원해 준 덕분에 최종 선정될 수 있었다”며, “이번 과제 선정을 통해 디자인과 사용자 편의성이 높은 IoT 기반의 전기운반차 개발을 성공시켜 대구 미래산업을 선도하는 Pre-스타기업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2007년부터 추진해온 대구시 스타기업 육성사업은 2016년 들어 기존 공급자 중심의 지원체계에서 벗어나 기업과의 소통을 통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지원체계로 새롭게 개편하여 대구만의 강소기업 육성 성장사다리 체계(Pre-스타기업→스타기업 100→글로벌 강소기업→월드클래스 300)를 구축했으며, 산업부 및 중기부 등 중앙정부의 중소기업 지원정책과 집중적으로 연계함으로써 지역 기업의 R&D 및 마케팅 역량을 강화해 나가는 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대구시의 강소기업 육성정책을 정부의 중소기업 지원정책과 연계하면서 대외적으로 스타기업의 기술력 및 경쟁력이 입증되고 있으며 특히, 산업부 및 중기부 주관 월드클래스 300 프로젝트에 비수도권 최다 선정(28개사), 중기부 주관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사업에 3년(2015~2017년) 연속 비수도권 최다 선정(29개사) 등의 성과를 내고 있다

최문부 기자  chmb6656@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문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환경부 산하기관 국정감사
제9회 공기의 날 기념행사 개최
환경부 산하 지방환경청 국정감사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기상청 국정감사
[포토] 대한민국 탄소포럼 2018 개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