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노동
대졸자가 꼽은 학생 때 배웠어야 할 능력은?의사소통능력 가장 많이 꼽아… 문제해결능력, 기술이해·활용능력순

[환경일보] 대졸 취업자에게 대학 재학 때 배웠어야 할 능력을 물어본 결과, ‘의사소통능력’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고용정보원(원장 이재흥)은 전문대와 대학 졸업생 1만8026명을 표본으로 삼아 전체 대졸자의 직업이동경로를 조사한 2016 대졸자직업이동경로조사 기초분석보고서를 발간했다.

조사에 따르면, 대졸자에게 ‘대학 때 배웠으면 현재 업무에 도움이 됐을 능력’을 물었을 때, 전체 10가지 보기 중 ‘의사소통능력’(19.1%)을 고른 사람이 가장 많았다. 이어서 ‘문제해결능력’(16.2%), ‘기술이해 및 활용 능력’(16.1%)이 순으로 응답했다.

학교 유형별로는 교육대(27.4%), 4년제 (19.1%), 2~3년제(18.7%) 순으로 ‘의사소통능력’을 골랐다.

대학 재학 때 배웠어야 할 능력을 물어본 결과, ‘의사소통능력’이 가장 많았다.

현재 일자리 적응에 어려운 점으로는 ‘업무내용 습득’을 고른 사람이 전체 7만3595명 중 43.2%(3만1823명)로 가장 많았다.

‘상사-동료와의 관계’가 23.3%(1만7125명), ‘기대 수준과의 격차’가 15.2%(1만1223명)으로 뒤를 이었다.

세 항목은 일자리 적응에 어려웠던 내용의 81.7%를 차지했으며, 성·학교유형·전공계열별 등으로 구분했을 때도 유사한 패턴이 보였다.

대학 전공 지식이 업무 수행에 도움이 됐는지 묻는 질문에서는 ‘도움이 된다’(대체로 도움됨 + 매우 도움됨)는 비율이 48.6%로 ‘도움이 안 된다’(별로 도움이 안 됨 + 전혀 도움이 안 됨)의 24.5%에 비해 약 24.1%p 높았다.

여성의 ‘도움된다’(대체로 도움됨 + 매우 도움됨)는 비율이 53.6%(10만4226명)으로 남성의 47.6%(8만8721명)보다 높았다.

학교 유형에 따라 조사 대상을 구분했을 때, 교육대의 ‘도움이 된다’(대체로 도움됨 + 매우 도움됨)는 비율이 75.1%(2935명)로 4년제의 50.8%(12만1190명)과 2~3년제의 49.8%(6만8822명)보다 높았다.

업무내용과 전공 일치도를 물었을 때, ‘업무내용과 전공이 잘 맞는다’(잘 맞음 + 매우 잘 맞음)고 응답한 비율이 50%(19만582명)을 차지했다.

성별로 나눴을 때 여성은 ‘잘 맞는다’는 의견이 52.6%(10만2372명)로 47.4%(8만8209명)를 기록한 남성보다 많았다.

학교 유형별로는 ‘잘 맞는다’는 비율이 교육대(86.3%, 3372명)-4년제(50.1%, 11만9722명)-2~3년제(48.9%, 6만7489명) 순이었다.

현재 일자리의 업무수준이 자신의 기술수준과 비교했을 때 알맞다고 응답한 비율은 68.9%(26만2381명)였다.

성별로는 알맞다고 답한 남성이 67.9%(12만6644명), 여성이 69.8%(13만5738명)였다.

학교 유형별로는 알맞다는 의견 비율이 교육대 85.4%(3336명), 2~3년제 70.9%(9만7832명), 4년제 67.5%(16만1213명) 순이었다.

한편 이번 연구결과가 수록된 2016 대졸자직업이동경로조사 기초분석보고서는 한국고용정보원 홈페이지 발간물란에서 전문을 확인할 수 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한가위’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