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양예원 카톡, 스튜디오 실장에…“뭘요. 유출 안 되게만 잘 신경써주시면 제가 감사하죠”

사진=양예원 페이스북

유명 유튜버 양예원이 성추행 당했다고 폭로한 A스튜디오 실장과의 카톡 내용이 공개돼 충경을 주고 있다.

지난 25일 한 매체는 스튜디오 A 실장이 3년 전 양예원과 나눈 카톡 대화 내용을 보도했다.

A 실장이 공개한 카톡 대화 내용을 보면 두 사람은 2015년 7월 5일 처음 연락을 한 것으로 보이며 양예원은 모델 모집 공고를 보고, A 실장에게 먼저 연락했다.

양예원은 7월 27일 "이번 주에 일할 거 없을까요?"라고 A실장에게 먼저 연락했다.

이에 A 실장은 시간이 되는 요일을 말해달라고 하자 "화, 수, 목 된다"고 답했다.

그러나 약 30분이 지난 후 양예원은 "죄송합니다. 저 그냥 안할게요. 사실은 정말 돈 때문에 한 건데 그냥 돈 좀 없으면 어때요. 그냥 안 할게요. 갑자기 말씀드려서 죄송합니다. 서약서는 잘 챙겨주셨으면 좋겠어요"라고 취소 의사를 밝혔다.

이후 A실장은 전화를 요청했고, 두 사람은 다시 촬영 약속이 확정된 듯한 대화를 했다.

A 실장이 촬영에 응한 양예원에게 고맙다고 하자 "뭘요. 유출 안 되게만 잘 신경써주시면 제가 감사하죠"라고 말했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