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CJ오쇼핑 자기주식 18만주 소각, 시가 기준으로는 약 420억 원

사진=네이버 제공

CJ오쇼핑이 31일 열린 이사회에서 현재 보유한 자기주식 18만6320주 전량을 소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혀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번 소각 규모는 전체 상장주식의 약 3%에 해당하는 물량으로 시가 기준으로는 약 420억 원에 달한다.

CJ오쇼핑은 앞서 지난 29일 임시 주주총회를 통해 CJ E&M과의 합병 및 정관변경 안을 확정한 바 있다.

CJ오쇼핑 측은 “자기주식 소각 결정은 그동안 일관되게 추진한 주주가치 향상 노력의 일환”이라면서 “올해 배당성향은 15% 이상”이라고 말했다.

이어 “합병 후에도 매년 초 배당성향 제시하는 예측 가능한 배당정책을 통해 합병으로 인한 기업가치 상승을 주주와 나눌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산림일자리위원회’ 참석
문희상 국회의장, 다문화가정 학생들 격려
무더운 여름엔 역시 ‘쿨맵시’
[포토] 제5회 한·중 약용작물 국제화 전략 학술토론회
[포토]‘학교 공기정화장치 합리적 설치방안 모색’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