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메트로
미사역 파라곤 132대 1 기록, 시세차익만 4억 원 이상…'로또 아파트'

사진=금융결제원 제공

동양건설산업이 공급한 미사역 파라곤의 1순위 청약결과 최대 132대1을 기록하며 마감됐다.

31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총 809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에 청약통장이 8만4875개 몰려 평균 경쟁률 104.9대1을 기록했다.

특히 미사역 파라곤은 분양가 상한제로 3.3㎡당 1430만 원대로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게 책정됐다.

당장 시세차익만 4억 원 이상으로 '로또 아파트'라는 말까지 나왔다.

이에 미사역 파라곤 인근 공인중개업소에선 불법 분양권 거래를 부추기는 모습도 관찰됐다.

국토부 관계자는 "불법청약 등이 적발될 경우 엄단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청소년 기후소송 포럼’ 개최
[포토]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국가 물환경정책 방향' 토론회 개최
[포토] '통합물관리시대, 지속가능한 하천 치수 정책' 토론회 개최
[포토] 2019 환경산업육성 정책설명회
국정과제, 가스경제가 답이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