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기후변화
온실가스 감축, 전문가 의견 모은다6월 11·12일 서울 대한상의에서 전문가 토론회 개최

[환경일보] 환경부(장관 김은경)는 온실가스 감축정책 전문가 토론회를 6월11일부터 이틀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중회의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에는 녹색성장위원회 민간위원, 수송 등 온실가스 관련 부문별 연구기관, 학계 및 시민사회 전문가, 대한상의, 주요 산업계 단체 등이 참석한다.

토론회는 4개 부문별로 열리며 수송부문은 6월11일 오전, 산업부문은 같은 날 오후, 건물부문은 12일 오전, 전환부문은 같은 날 오후에 진행된다.

이번 토론회는 전문가 발제 후 참석자들이 토론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일반 참석자의 질의·응답과 의견을 함께 수렴한다.

참석자들은 ▷부문별 주요 정책현황과 향후 감축수단·감축전망 ▷부문별 주요 해외 사례, 기술투자 현황 ▷‘2030 온실가스 감축단계별 이행안(이하 로드맵)’ 수정·보완 시 고려사항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지난 2015년 6월 정부가 국제사회에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전망치 대비 37%를 감축하겠다는 약속을 달성하기 위해 환경부는 부처합동으로 ‘2030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의 수정 작업을 추진하고 있다.

환경부는 이번 토론회 결과를 비롯해 정부 내 협의와 녹색성장위원회 조정 등을 거쳐 ‘2030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의 수정 초안을 올해 안으로 마련할 예정이다.

환경부 서흥원 기후전략과장은 “이번 토론회를 거쳐 ‘2030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 수정 초안이 완료되는 대로 국민에게 공개하고, 최종적으로는 녹색성장위원회 심의와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최종 수정안을 확정할 계획”이라며 “이번 토론회는 ‘2030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 수정 및 보완을 위해 다양한 전문가와 국민의 의견을 듣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은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