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Book
로맨틱한 가을 음악여행 ‘그린플러그드 경주 2018’1차 라인업 공개, '김건모-넬부터 10cm-잔나비까지' 최상의 공연 기대
‘그린플러그드 경주 2018’ 1차 라인업 공개 포스터 <자료제공=그린플러그드 경주 2018 조직위원회>

[환경일보] 가을의 로맨틱 음악여행 ‘그린플러그드 경주 2018(이하, 그린플러그드 경주)’이 독보적인 스펙트럼의 1차 라인업을 발표했다.

9월 15~16일(토·일) 양일간 경주 황성공원 일원(실내체육관 포함)에서 펼쳐질 그린플러그드 경주의 1차라인업이 12일 그린플러그드 경주 공식 SNS와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됐다. 지난해 가을의 로맨틱한 분위기와 경주의 고즈넉한 여유 속 최상의 공연을 선사한 그린플러그드 경주는 지역 특색과 잘 결합된 지역형 대형 페스티벌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이례적인 호응 속에 막을 내렸다.

특히 관객들뿐만 아니라 참여하였던 뮤지션들까지도 그린플러그드 경주에서만 느낄 수 있는 자연환경과 특유의 분위기에 찬사를 보내며 다음 회를 기약한 바, 그린플러그드 경주 2018은 더욱 화려하고 강력해진 1차 라인업을 발표하며 손꼽아 기다려왔던 음악팬들과 뮤지션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국내 최고의 라이브형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한 ‘NELL(넬)’의 공연 현장

먼저 국내 대중가요계를 평정한 ‘김건모’가 이름을 올렸다. ‘가수왕’으로서 전 세대를 아우르는 최고의 무대를 선사할 것을 예고하고 있다. 또한 최근 워너원의 프로젝트 프로듀서를 맡으며 다시 한번 실력이 재조명되고 있는 ‘NELL(넬)’이 1차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명실상부 국내 최고의 라이브형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한 ‘NELL(넬)’의 이름만으로도 최상의 공연을 예상케 하며 관객들의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페스티벌의 열기를 한껏 끌어올릴 수 있는 에너제틱한 밴드 라인업 또한 탄탄한 구성을 선보였다. 페스티벌 섭외 1순위 밴드 ‘데이브레이크’, 지금 이 순간 인디씬에서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밴드 ‘새소년’, '로맨틱 펀치', ‘솔루션스’, ‘잔나비’가 이름을 올렸다. 이외에도 ‘아디오스오디오’, ‘아시안체어샷’, ‘레이지본’, ‘문댄서즈’가 가을날의 폭발적인 열기를 이끌 예정이다.

2회차를 맞는 그린플러그드 경주는 대중성과 인디씬의 실력파 아티스트를 고루 구축한 탄탄한 라인업을 구축하며 음악팬들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1차 라인업으로 공개된 출연진은 총 26팀이다. ‘그린플러그드 경주 조직위원회’는 ‘그린플러그드’라는 이름을 믿고 오는 관객들을 만족시킬 수 있는 다양하고 탄탄한 라인업을 준비하며 모든 관객을 만족시키는 화려한 라인업으로 찾아왔다. 2회차를 맞는 그린플러그드 경주는 지방 페스티벌의 한계를 뛰어넘는 대중성과 인디씬의 실력파 아티스트를 고루 구축한 탄탄한 라인업을 구축하며 음악팬들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여름의 싱그러운 풀내음과 겨울의 선선함이 공존하는 찰나의 가을을 즐길 수 있는 그린플러그드 경주는 9월 15일(토)과 9월 16일(일) 양일간 경주 황성공원 일원(실내체육관 포함)에서 개최되며, 예스24공연, 멜론티켓, 인터파크티켓, 티켓링크, 하나티켓, 네이버예약을 통해 티켓을 예매할 수 있다. 그린플러그드 경주의 상세한 정보는 그린플러그드 경주 공식 블로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창우 기자  tomwait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한가위’
[일연 유현덕의 캘리그래피] ‘추분’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