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Book
이랜드스페이스, 정의지 작가 개인전 선봬6월 한달간 작가 직접 설명회 도슨트 투어 프로그램 실시
정의지 작가 도슨트 투어 사진 <사진제공=이랜드>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이랜드 가산사옥에 위치한 갤러리 이랜드스페이스가 정의지 작가의 ‘케렌시아(Querencia)-당신의 안식을 위하여’ 개인전을 6월 한달간 선보인다.

정의지 작가는 이랜드문화재단의 8기 공모작가로, 이번 전시에서 신작을 포함해 조각 26점을 선보인다.

정의지 작가는 버려진 양은냄비를 주 재료로 하여 찌그러진 냄비를 자르고, 붙이고, 구부리고, 덧입혀서 오랑우탄, 누, 사슴 등 다양한 동물을 표현해냈다.

26점의 조각들은 이랜드 가산사옥 1층 로비에 전시돼 사옥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으며, 관람객이 쓰레기 등 버릴 물건들을 자유롭게 틈 사이에 끼워 완성시키는 참여형 작품도 있어 재미를 더했다.

6월 한달간 매주 목요일 오후 12시15분부터 30분까지 관람객들의 효과적인 감상을 돕기 위해 정의지 작가가 직접 작품에 대해 설명을 해주는 도슨트 투어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랜드스페이스 관계자는 “조각 전시로 사옥 로비의 모습이 180도 달라져 직원들에게도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청년 작가들에게는 전시의 기회를 제공하고, 업무에 지친 직원들에게는 문화생활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일석이조의 효과”라고 말했다.

이랜드스페이스는 매년 청년 공모작가를 선발해 사옥 갤러리 및 온라인 갤러리를 통해 매달 전시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낙동강 수질 개선’ 정책세미나
에코맘코리아-에바 알머슨, 아트 콜라보
시민참여형 녹색전력시장 창출을 위한 정책토론회
'기후변화 적응정책 발전' 심포지엄 개최
한국 그린캠퍼스운동 10주년 기념행사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