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방송 포토뉴스
‘2002, 다시' 2018 러시아월드컵 이대 거리응원전
한껏 달아오른 응원열기와 트랜스픽션의 강렬한 무대
‘라타타’로 시작한 여자아이들 공연
라디오와 특집방송으로 중계되는 거리응원 현장

이대 거리응원에 참여한 많은 시민들
2018 러시아월드컵 이대 거리응원, 엔플라잉의 공연이 시작됐다.
오늘 특별공연의 두 MC 미키광수와 윤형빈
행사 전 무대가 설치된 이대 대현문화공원에 모인 시민들 <사진=이광수 기자>

[이대 대현문화공원=환경일보] 이광수 기자 = 2018 러시아월드컵 ‘대한민국 VS 스웨덴’ F조 첫 경기가 열리는 18일 ㈜티브이어워즈가 주최하는 ‘2018 러시아월드컵 이대 거리응원’이 이대 대현문화공원에서 펼쳐졌다.

‘그때 2002 기쁨나눔, 다시 만들기’를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는 저녁 7시부터 SBS LOVE FM 보는 라디오 공개방송 및 SBS 월드컵 특집 방송으로 중계된다.

17일 전야제 특별공연으로 시작된 응원 열기는, 오늘 윤형빈, 미키광수 두 MC의 진행으로 노브레인, 엔플라잉, 트렌스픽션, 여자아이들, 드림캐쳐, 박현빈, 윤수현 등이 출연하며 강렬한 무대와 더불어 시민과 함께 하나 되는 화려한 응원축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관련기사 추후 게재>

이광수 기자  rhkdtn112@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