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
'허스토리', 진선규, 안세하, 정인기, 박정자...깜짝 출연으로 남다른 존재감 발산
(사진제공=NEW)

2018년 최고의 화제작 영화 '허스토리'에 충무로의 내로라하는 배우 진선규, 안세하, 정인기, 박정자 등이 깜짝 출연해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했다.

먼저 지난해 영화 '범죄도시'로 화제를 모았던 배우 진선규는 목소리로 깜짝 출연해 남다른 의미를 전한다. 영화 후반부 사진관에서 원고단 할머니들을 촬영하는 사진사의 목소리로 출연해 관객들에게 잔잔한 여운을 남긴다.

충무로의 떠오르는 신스틸러 배우 안세하는 원고단 할머니들을 태우는 택시 기사로 등장해 특유의 밝은 에너지를 선보이며 극에 유쾌한 분위기를 불어 넣는다. 배우 정인기는 문정숙이 운영하는 여행사에서 사고를 치고 해고당하는 직원으로 출연했다.

문정숙을 위기에 처하게 만들기도 하지만 재판 준비 과정에서 결정적인 돌파구를 제공하는 중요한 역할을 연기한 정인기는 명품 조연 배우의 면모를 톡톡히 드러내며 극의 흥미를 고조시킨다.

한국 연극계를 대표하는 배우 박정자는 극중 과거 위안소 관리인으로 출연해 짧지만 강렬한 연기를 선사한다. 오랜 기간 죄책감으로 인한 고통을 떠안고 살아 온 인물로 분한 배우 박정자는 명불허전 연기력으로 감정의 깊이를 더할 예정이다.

한편 영화 '허스토리'는 1992년부터 1998년까지 6년 동안 오직 본인들만의 노력으로 일본 정부에 당당히 맞선 할머니들과 그들을 위해 함께 싸웠던 사람들의 뜨거운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27일 개봉한다.

최지호 기자  kyung2877@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