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정보
장마전선 북상 따른 대비상황 점검시・도 재난실장 긴급대책회의 개최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장마전선이 북상함에 따라 6월25일 정부세종2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에서 영상으로 전국 17개 시·도 담당 실·국장과 긴급 대책회의를 갖고 장마와 집중호우에 대한 사전 대비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인명 보호를 최우선에 두고, 하천범람, 산사태 등 전국 2,648개소의 인명피해우려지역에 대한 예찰활동을 강화하도록 했다. 특히 강원도 평창군 차항천 범람 지역과 정선군 가리왕산 산사태 우려지역은 다시 피해가 발생되지 않게 특별 관리하도록 했다.

또한 매년 여름철 집중호우 시 하천변 주차장에서 대규모 차량침수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유사 피해가 반복되지 않도록 하천 둔치주차장에 대한 사전통제와 함께 견인조치 등 선제적으로 대응하도록 했다.

이번 호우의 특징은 장마전선에서 발달한 비구름대의 폭이 좁아 지역별로 국지적인 호우가 예상되므로 각종 시설물 및 저지대에 대한 안전조치 등 사전 점검을 보다 면밀하게 하도록 당부하고 대규모 피해 발생 시 신속한 수습을 위해 인근 군부대, 구호단체 등과의 협력체계 재확인 및 국민들에게 위험상황을 즉시 알릴 수 있도록 긴급재난문자(CBS), TV 자막방송, 경보방송시설 등을 적극 활용하도록 했다.

한편 물 관리 일원화에 따른 수량 관리가 국토부에서 환경부로 이관됨에 따라 효율적인 홍수관리를 위한 하천상황 감시, 주민대피 조치 등에 환경부와 지자체 간 정보공유를 보다 긴밀하게 하도록 했다.

이날 회의를 주재한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관리실장은 “6.13 지방선거로 많은 지방자치단체장이 바뀌는 전환기임을 감안해 재난관리 업무에 누수가 없도록 사전대비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한다” 라면서“국민들께서도 집중호우 시에는 텔레비전, 라디오 등을 통해 기상상황을 수시로 확인하고 외출을 삼가는 등 국민행동요령을 잘 숙지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