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국제
EPA, 해변 수질 모니터링 실시39개 주·지역에 930만 달러 지원, 안전하고 쾌적한 물놀이 환경 조성
EPA는 플로리다, 알라바마, 버지니아 아일랜드 등 39개 주·지역에 930만 달러를 지원하고 각 지역 해변에 대한 모니터링 및 알림 프로그램을 시행한다.

[환경일보] 여름 휴가철이 다가오자 미국 환경보호청(Environment Protection Agency, EPA)이 각 지역에 해변 수질 모니터링을 위한 지원금을 제공하기로 발표했다. 6월27일(현지시각) EPA는 플로리다, 알라바마, 버지니아 아일랜드 등 39개 주·지역에 930만 달러를 지원하고 각 지역 해변에 대한 모니터링 및 알림 프로그램을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해변환경평가 및 해안보건 법안(Beaches Environmental Assessment and Coastal Health (BEACH) Act)에 따르면 EPA가 적격 대상 주 및 지역에 지원금을 지급하고 각 지역 정부는 연안의 수질을 검사하도록 돼 있다. 박테리아 수준이 너무 높으면 기관들은 해변에 경고문을 비치하거나 아예 해변을 폐쇄함으로써 대중에게 알려야 한다.

미국의 이 법안(BEACH ACT)에 의해 각 주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 등이 지난 2002년부터 지급받은 보조금 액수는 총 1억5700만 달러이다. 이들 정부 및 기관은 배설물 박테리아를 검사하고, 공공알림시스템을 운영하며, 지역 오염원을 확인 등 이러한 모니터링 및 통지 활동을 EPA에 보고하고 있다.

스콧 프루이트 EPA 청장은 "해변을 찾는 것은 매년 여름 미국인들이 즐기는 여가생활”이므로 ”EPA는 BEACH 보조금을 통해 전국의 해변을 모두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곳으로 유지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 자료출처 : EPA
https://www.epa.gov

진새봄 리포터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새봄 리포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