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공주시 ‘안전하고 아름다운 소하천 가꾸기’ 기관표창소하천정비사업 꾸준히 펼친 성과 인정

[공주=환경일보] 박병익 기자 =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행정안전부에서 주최한 ‘2018년 아름답고 안전한 소하천 가꾸기’ 공모전 평가에서 아름다운 하천으로 선정돼 국비 1억원의 인센티브와 함께 기관 표창을 수상하게 됐다고 밝혔다.

공모전 평가에서 표창을 수상하게된 공주시 정안면 인풍리 다른골천 조감도<사진제공=공주시>

이번 공모전은 치수 안정성 확보와 자연환경과 조화된 소하천 만들기 정착을 위한 것으로, 지난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소하천 정비를 추진한 전국의 소하천을 대상으로 지역 특성화, 사업 효과성, 사업 적정성, 주민활용도 등 14개 항목에 대해 하천·환경·수질 등 민간전문가 10여 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전국에서 최종 14개 우수 지구를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정안면 인풍리 다른골천은 2013년부터 2015년까지 총사업비 25억원을 투입해 1.21km구간에 하천정비를 완료했으며, 친환경적인 하천조성으로 아름다운 소하천정비 사례가 되고 있다.

시는 그동안 국가하천 1개소, 지방하천 77개소, 소하천 345개소 등 법정하천 423개의 크고 작은 하천을 관리하고 있으며, 수계 차원의 체계적인 치수 안정성을 확보, 사전재해예방과 쾌적한 수변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윤도영 안전관리과장은 “주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함은 물론 자연과 어울릴 수 있는 깨끗한 물이 흐르는 수변공간 재창출을 통해 앞으로 생태계 보전과 수질환경 개선 및 시민들과 방문객들을 위한 관광자원 활성화로 농촌 주민들의 생활여건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병익 기자  bypap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병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20회 환경일자리 박람회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