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플러스 농·수·축
산림청, ‘제18회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 공모전숲과 사람, 과거와 미래, 사람과 사람의 이어갈 아름다운 숲 보전

[환경일보] 강다정 기자 =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생명의숲국민운동, 유한킴벌리(주)와 함께 ‘제18회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기후변화와 난개발 등으로 숲이 점차 사라지고 있는 오늘날 전국의 아름다운 숲을 발굴하여 국민에게 소개하고 숲의 소중함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으며, ‘아름다운 숲 전국대회’는 2000년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전국 245곳의 아름다운 숲을 발굴했다.

공모 대상은 산림·도시숲·학교숲·마을숲·숲길 등으로 숲을 사랑하는 개인·단체·기관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접수 방법은 8월 17일까지 생명의숲 누리집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사진과 함께 제출하면 된다.

산림청은 숲의 생태·경관적 가치와 역사·문화, 관리주체의 노력, 공동체·지역주민의 참여, 지역사회 기여도 등을 기준으로 종합 심사해 대상·우수상 등 관리주체 3곳을 선정할 계획이다.

심사 결과 선정된 관리주체에게는 생명상(대상) 200만 원, 공존상(우수상) 100만 원, 누리상(온라인시민 투표) 50만 원 등 상금이 수여된다. 신청자에게는 최대 5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특히, 올해부터는 ‘아름다운 숲지기상’ 부문을 별도로 신설하여 기존 수상지를 우수하게 관리해온 주체를 선정하고 상금 100만 원을 지급한다. 수상자는 오는 11월 초에 발표되며, 이날 시상식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임상섭 산림산업정책국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숲과 사람, 과거와 미래, 사람과 사람의 이야기를 이어가고 아름다운 숲을 보전해 나가겠다.”라며 숲을 사랑하는 많은 국민의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강다정 기자  esnews@daum.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대한민국 기후기술대전’ 신재생에너지 포럼
‘2018 기후기술대전’ 오픈포럼 및 공모전 시상식
‘2018 대한민국 기후기술대전’ 개최
[포토] ‘제3차 2018 환경헌법 포럼’ 개최
[포토] '물놀이형 수경시설 제도개선' 전문가 간담회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남재철 기상청장, 프랑스 대사 접견남재철 기상청장, 프랑스 대사 접견
[여의도에서 본 환경세상 ⑩] 폭염, 에어컨 그리고 기후변화적응[여의도에서 본 환경세상 ⑩] 폭염, 에어컨 그리고 기후변화적응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