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Book
두산연강재단, 2018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 시상
박용현 두산연강재단 이사장(오른쪽)이 6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8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 시상식에 참가해, 수상자인 이주명 조교수(가운데)와 이왕준 신문 ‘청년의사’ 발행인과 기념 촬영하는 모습 <사진제공=두산>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두산연강재단(이사장 박용현)은 6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2018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 시상식을 열고, 수상자인 이주명 교수(삼성서울병원 순환기내과)에게 상금 3000만원과 상패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수상논문 제목은 '관상동맥질환자에서 3 혈관 분획혈류예비력이 가지는 예후인자로서의 의미'다.

이 논문은 2018년 3월 유럽 심장학회에서 발간한 내과학 분야 SCI 저널인 ‘European Heart Journal’에 게재됐다. 관상동맥 협착의 혈류장애 정도를 측정하는 지표인 분획혈류예비력의 임상적 의미를 새롭게 해석했다.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은 한국 의학 발전에 기여하고 젊은 의학 연구자들의 의욕을 고취시키기 위해 2006년 제정됐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학교 공기정화장치 합리적 설치방안 모색’ 토론회
[포토] 후쿠시마 오염수의 문제점과 진실 기자간담회
[포토] 2018 제2차 남북환경포럼 개최
[포토] 제29회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
[포토] '주거지 앞 수소발전소 괜찮은가' 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