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강원권
동해해경청, 여름 물놀이철 대비 해양오염 예방활동

[강원=환경일보] 이우창 기자 = 동해지방해양경찰청 (청장 김병로)은 깨끗한 동해바다를 만들기 위해 7월부터 8월 31일까지 2개월간 여름 물놀이철 대비 해양오염예방활동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7~8월, 해수욕장 주변 항포구 대상 집중 예방활동 실시


최근 3년간 관내 해양오염신고는 436건으로 그 중 7~8월 여름철 기간에 오염신고는 125건에 23%를 차지한다.

매년 여름철 오염신고가 ‘15년 25건 → ’16년 44건→ ‘17년 56건으로 증가되는 추세로 나타나 국민생활과 밀접한 해수욕장, 수변공원, 주요항만 등을 중점관리지역으로 선정하여 지역별 맞춤형 예방대책을 시행할 예정이다.

주요 예방대책은 취약시간대 순찰, (소형)방제정 전진 배치, 항·포구에 방치된 폐유·폐기물 사전 제거, 선저폐수 불법배출행위에 대한 행위자 조사 활동 등 이다.

아울러, 어민, 수협인 등 해양수산인을 대상으로 선저폐수 불법배출 금지캠페인과 해양오염 예방교육도 병행 실시 할 예정이다.

동해지방해양경찰청 해양오염방제과장은 “여름철 관광객이 많이 찾는 해수욕장에 기름이 유입되지 않도록 선박 선저폐수 적법처리와 기름 이송 작업 등 부주의에 의한 오염사고가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우창 기자  lee59@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우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