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호남권
구례군, 반달가슴곰 폐사방지 불법엽구 일제수거반달가슴곰이 살아갈 수 있는 환경을 함께 만들어요!

[전남=환경일보] 현용일기자 = 구례군은 지난 13일 백운산 일원(중대리)에서 영산강유역환경청, 곡성군, 한국야생생물보호관리협회 전남지부‧구례군지회, 지리산국립공원남부사무소 등 여러 기관 및 단체와 함께 불법엽구를 수거했다고 밝혔다.

지난 6월 14일 백운산 지역에서 활동하던 반달가슴곰(KM-55)이 올무에 걸려 폐사하는 일이 발생하여, 다시는 이 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이번 불법엽구 수거 행사를 마련하였다.

한국야생생물보호관리협회는 백운산 일원(간전면 중대리)에 사냥개를 투입하여 전문적으로 엽구 및 올무를 수색하였고, 이를 통해 4개의 올무를 제거하는 실적도 올렸다.

환경교통과 김정열 과장은 “행사에 참여하신 분들의 땀방울이 반달가슴곰에게 안전한 쉼터를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앞으로 정기적으로 실시할 불법엽구 수거행사는 반달가슴곰이 살아갈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불법 엽구 및 올무를 설치하는 사람들에게 경각심을 불러일으키는 중요한 행사로 자리 잡을 것으로 보인다.

불법엽구 일제수거. 사진제공_구례군.

현용일 기자  abraksass001@naver.com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용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