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 수 없다"...서지현 검사, 공판 증언 후 안태근 전 검사장에 일침
사진=JTBC 뉴스 방송화면

서지현 검사가 안태근 전 검사장에 뼈있는 말을 남겼다.

서지현 검사는 16일 서울중앙지법 형사1단독 이상주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된 안 전 검사장의 공판에서 증언을 마친 뒤 취재진을 만나 “언젠가는 진실이 밝혀질 것이라고 믿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서지현 검사는 자신을 성추행한 뒤 인사불이익을 준 혐의를 받는 안태근 전 검사장의 재판에 출석해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에 안태근 전 검사장 측은 이날 비공개로 진행된 공판에서 “성추행 사실을 알지 못했다”는 취지로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서지현 검사는 지난 1월 한 종합편성채널에 출연해 안 전 검사장의 성추행 사실을 폭로했다.


이정환 기자  jhl@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 동절기 국민 절전캠패인 개최
[포토] 2019 Water-Detente 대토론회 개최
[포토] 김재현 산림청장 ‘숲 공동체가 희망이다’ 특강
[포토] ‘2019 수원시의회 환경국 행정감사’
[포토] 국회기후변화포럼 제38차 정책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