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
'마녀', 멈추지 않는 흥행 질주 '韓 박스오피스 1위'


영화 '마녀'가 250만 관객을 돌파하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17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16일 '마녀'는 전국 724개의 스크린 수에서 5만 4578명의 관객을 동원, 전체 박스오피스 3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 수는 253만 1454명.

'마녀'는 시설에서 수많은 이들이 죽은 의문의 사고, 그날 밤 홀로 탈출한 후 모든 기억을 잃고 살아온 고등학생 자윤 앞에 의문의 인물이 나타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액션 영화다.

이 영화는 탄탄한 스토리는 물론 차별화 된 미스터리 액션, 그리고 신예 김다미를 비롯한 배우들의 빈틈없는 연기력까지 더해지며 관객들의 몰입도와 만족도를 동시에 높이고 있다.

한편 이날 박스오피스 1위는 9만 9181명을 동원한 '앤트맨과 와스프'가, 2위는 5만 6288명을 동원한 '스카이스크래퍼'가 차지했다.

최지호 기자  kyung2877@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제94회 KISTEP 수요포럼' 개최
SL공사, 주민대표와 ‘한마음 체육행사’
혁신과 지속가능성 컨퍼런스
물관리 일원화 ‘환경정책 100분 토론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