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금융·경제
KEB하나은행, 시원한 금리혜택 이벤트 실시휴일 정기적금 개설 첫 거래 고객 대상 최대 연 3.5% 금리 제공
KEB하나은행은 여름을 맞아 시원한 금리혜택 이벤트를 실시한다. <사진제공=KEB하나은행>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이 여름의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줄 특별한 금리혜택 제공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KEB하나은행에 계좌를 보유하지 않은 첫 거래 손님이 휴일(은행 휴무일)에 스마트폰 계좌개설로 입출금통장과 정기적금을 동시에 가입하면 적금에 대해 최대 연 3.5%의 특별금리를 제공받게 된다.

가입기간은 1년 또는 2년으로, 정기적금 가입 시 5만원 이상 20만원 이하의 금액으로 자동이체 연결만 하면 1년제 최대 연3.5%(세전), 2년제 최대 연3.3%(세전)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이벤트 기간은 9월2일까지이며 1만좌 판매한도 소진 시 조기 종료된다.

또한 KEB하나은행의 기존 손님도 비대면채널 적금상품 중 하나멤버스 주거래 우대적금, 셀프-기프팅 적금, Young하나 적금 등의 특정상품을 휴일에 가입하면 각 상품별 최대 적용금리에 0.3%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추가로 더 받을 수 있다.

한편 365일 24시간 ‘Everyday KEB하나은행’의 공고한 이미지를 구축해오고 있는 KEB하나은행은 올 들어 특히, 공휴일 비대면 거래 손님에 대한 특별금리 및 경품을 제공하는 행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지난 설, 삼일절, 5월 가정의 달 연휴 기간 중에도 특별금리 및 다양하고 풍성한 경품 제공 이벤트를 실시해 손님들의 큰 호응을 받은 바 있다.

KEB하나은행 디지털마케팅부 관계자는 “평일 은행 방문이 어려운 직장인, 학생 손님을 비롯해 휴일에도 재테크 활동을 이어가고자 하는 모든 손님들에게 다양하고 재미있는 혜택을 드릴 수 있는 이벤트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