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건설·안전
폭염 안전관리 현장 점검 실시취약계층 애로사항 청취

[환경일보] 김영애 기자 = 류희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24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소재 무더위쉼터인 노인복지관과 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을 직접 방문해 폭염 안전관리 현황을 점검하고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정부는 전국에 무더위쉼터 45,284개소(전년대비 5.5%↑)를 지정하고, 안내표지판 개선, 자율방재단 쉼터 수시점검, 불편사항신고제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있다.

또한 재난도우미를 활용해 독거노인 등을 직접 방문해 건강진단을 하거나 안부전화를 하는 등의 보호활동도 실시하고 있다.

이날 류희인 본부장은 “폭염으로 인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지자체와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라고 말하고 “국민들께서도 무더위쉼터 이용에 불편사항이 있으시면 안전신문고 앱이나 전화로 적극 신고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김영애 기자  press@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환경과 국민안전 위한 전기사업법 개정 토론회
산림복지진흥원-대상, ‘산림치유’ 기부금 전달식 진행
[포토] 2019 제1회 미래지구한국 토론회
국민과 함께하는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