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유통
롯데칠성,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콜드브루 라떼' 출시환경 보호 위해 라벨에 접착제 대신 이중 절취선 적용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콜드브루 2종 이미지 <사진제공=롯데칠성음료>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롯데칠성음료(대표이사 이영구)가 500ml 대용량 RTD(Ready To Drink)커피로 주목받고 있는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콜드브루’의 두번째 제품 ‘라떼’를 선보였다.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콜드브루는 커피 문화가 확산되며 소비자의 커피 음용량이 증가하고 가용비(가격대비 용량) 높은 제품을 선호하는 실속형 소비 트렌드에 맞춰 출시한 제품이다.

이 제품은 500ml의 넉넉한 용량에 기존 자사의 콜드브루 제품 대비 커피 고형분 함량을 높인 풍부한 맛과 향을 앞세워 출시 3개월만에 300만개가 판매되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 4월말 출시한 ‘블랙’의 큰 인기와 대용량 RTD커피 시장의 붐업 조성을 위해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라떼 제품을 추가로 선보였다.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콜드브루 라떼는 찬물 또는 상온의 물로 천천히 커피를 추출하는 콜드브루 방식으로 제조되었으며 우유가 함유되어 부드럽고 깊은 풍미를 느낄 수 있다. 기존 칸타타 라떼 제품 대비 당 함량이 적어 풍부한 용량에도 질리지 않고 오랜시간 즐길 수 있다.

또한 환경 보호를 위해 라벨에 접착제를 사용하지 않고 점선 모양의 이중 절취선을 넣어 라벨 제거를 쉽게 할 수 있는 ‘에코 절취선 라벨’을 적용한 것도 특징이다.

한편 롯데칠성음료는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위해 tvN 드라마‘미스터 션샤인’의 주연 배우인 이병헌을 모델로 ‘더 커진 칸타타로 길게 즐겨라’라는 콘셉트의 광고도 선보였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신제품 출시와 함께 빅사이즈로 더 길게 즐기는 RTD커피라는 장점을 앞세워 국내 대용량 RTD커피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낙동강 수질 개선’ 정책세미나
에코맘코리아-에바 알머슨, 아트 콜라보
시민참여형 녹색전력시장 창출을 위한 정책토론회
'기후변화 적응정책 발전' 심포지엄 개최
한국 그린캠퍼스운동 10주년 기념행사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