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예
“공간 스릴에 주목하라”…‘목격자’ 속 아파트, 숨멎 플레이스 등극
사진=각 영화 포스터

공간을 소재로 극한의 스릴을 전달하는 영화들이 주목받고 있다. KTX를 소재로 한 ‘부산행’, 정신병원을 소재로 한 ‘곤지암’, 그리고 대한민국에서 가장 보편적인 거주지로 손꼽히는 아파트를 소재로 한 ‘목격자’가 그 주인공이다.

‘목격자’는 아파트 한복판에서 벌어진 살인을 목격한 순간, 범인의 다음 타겟이 되어버린 목격자와 범인 사이의 충격적 추격 스릴러.

먼저 지난 2016년 개봉한 ‘부산행’은 달리는 KTX 안에서 벌어지는 인간과 좀비들의 사투를 그리며 천만 관객을 동원하는 데 성공했다. KTX라는 흔히 볼 수 있는 공간에 좀비를 더한 ‘부산행’은 색다른 재미와 서스펜스를 만들어내는 데 성공, 그해 유일무이한 천만 영화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올 3월에 개봉한 ‘곤지암’은 세계 7대 소름끼치는 장소로 선정돈 ‘곤지암 정신병원’을 배경으로 하여 흥행 돌풍을 일으키기도 했다.

이처럼 현실 공간을 ‘숨멎 플레이스’로 탈바꿈시킨 영화들이 연이어 성공하고 있는 가운데, ‘목격자’가 ‘부산행’, ‘곤지암’을 잇는 작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목격자’는 대한민국 국민 60% 이상이 거주하는 아파트라는 지극히 일상적인 공간을 배경으로 서로 눈이 마주친 목격자와 살인자의 쫓고 쫓기는 추격전을 그려내 압도적인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기존 스릴러 영화들이 주로 밀폐되거나 특별한 공간을 배경으로 서스펜스를 만들어냈다면 ‘목격자’는 아파트 한복판이라는 보다 일상적인 공간을 배경으로 하여 현실적인 스릴ㄹ을 만들며 차별화에 성공했다.

한편 ‘목격자’는 오는 15일 관객들을 찾는다.

최지호 기자  kyung2877@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고양시 스마트도시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대상 수상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