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병사 평일외출 내일(20일)부터 실시...13개 부대는 어디?
사진=채널A뉴스 방송화면

병사 '평일외출'이 내일부터 13개부대서 실시된다.

19일 국방부는 육·해·공군 13개 부대에서 평일 일과 후 병사 외출을 허용하는 제도를 20일부터 10월 31일까지 시범운용한다고 밝혔다.

시범운용 부대 13곳은 육군 3·7·12·21·32사단과 해군 1함대, 해병대 2사단 8연대·6여단 군수지원대대·연평부대 90대대, 공군 1전투비행단·7전대·305관제대대·518방공포대다.

평일 일과 후 외출 목적은 가족 면회, 민간 의료시설 이용, 분·소대 단합활동 등으로 제한된다. 시범운용 기간 지휘관 승인을 얻어 PC방 출입은 가능하지만 음주는 금지된다. 외출 시간은 평일 일과가 끝나는 오후 6시부터 밤 점호시간인 오후 10시까지다. 복귀 시간은 각 부대의 지휘관 판단으로 일부 조정할 수 있도록 했다.

외출 가능 지역도 지휘관이 지정하는 곳으로 한정된다.뿐만 아니라 국방부는 또 병사들의 일과 후 휴대폰 사용을 내년부터 허용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이정환 기자  jhl@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산림청장, 남북산림협력센터 코로나19 대응 상황 점검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강원도 대형산불 대응 태세 점검
나보다 더 필요한 곳에··· 착한 마스크 캠페인
“플라스틱 없는 장보기를 원해요”
[포토] 박종호 산림청장, 울주군 산불 이틀째 진화 지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