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당진 어린이집, 보육교사가 몰던 차량에 승용차에 그만...경찰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
사진=경찰청 SNS

충남 당진의 한 어린이집 주차장에서 3살 남아가 보육교사 차량에 치여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26일 충남 당진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전 10시50분쯤 충남 당진의 한 어린이집 주차장에서 43세 보육교사 A씨가 몰던 차량에 3세 남자아이 B군이 승용차에 치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25일 보도했다.

사고 직후 B군은 다른 교사 차에 실려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사고 직전 B군은 담임 보육교사와 함께 건물 밖 놀이터에서 야외 수업을 받고 있었다. 사고 당시 차량은 내리막길을 지나 어린이집 주차장으로 좌회전 중이었다.

사고 직후 어린이집 관계자가 B군을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숨졌다.

한편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이정환 기자  jhl@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2019 한국춘란엽예품 어울림한마당
[포토] 2019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
[포토] 폐기물관리시스템 개선을 위한 국회토론회 개최
[포토] 2019 UN청소년환경총회
[포토] 제4회 대한건설보건학회 2019 학술대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