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산업·기술
TV중계보다 생생하게 프로야구 즐겨요LG유플러스, U+tv 프로야구•골프 서비스 출시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IPTV용 스포츠 경기 중계 서비스 ‘U+tv 프로야구’ 및 ‘U+tv 골프’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U+tv 프로야구와 U+tv 골프는 기존의 ‘U+프로야구’, ‘U+골프’ 스마트폰 앱을 LG유플러스 IPTV인 U+tv에 탑재한 서비스로, 스마트폰에서만 이용 가능했던 다양한 차별화 기능을 대화면 TV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 출시에 앞서 LG유플러스가 진행한 고객 조사 결과 20대와 30대의 경우 스마트폰 앱으로 주로 경기를 시청하는 것으로 나타난 반면 40대는 스마트폰 보다는 TV로 스포츠 경기를 더 많이 시청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LG유플러스는 TV로 스포츠를 시청하는 것이 익숙한 고객을 위해 기존 TV중계에서는 볼 수 없었던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U+tv 프로야구•골프를 선보이게 됐다.

U+tv 프로야구는 ▷포지션별 영상 ▷득점장면 다시보기 ▷하이라이트 보기 ▷상대 전적 비교 ▷응원팀 바로보기 ▷다른 구장 경기 바로보기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포지션별 영상’은 실시간 경기 중계를 보면서 홈, 3루, 외야의 선수 움직임을 한 화면에서 동시에 볼 수 있다. 이를 통해 응원하는 특정 선수의 타격, 출루, 수비 모습을 확인할 수 있어 경기장에 있는 것처럼 더욱 생생한 경기 시청이 가능하다.

실시간 중계 중에도 지난 득점장면을 돌려보는 ‘득점장면 다시보기’는 최대 6시간까지 돌려 볼 수 있어 9회말이나 연장전으로 경기가 길어지더라도 1회 득점장면까지 볼 수 있다. 또한 경기 종료 후 ‘하이라이트 보기’를 통해 PC나 스마트폰을 이용하지 않고도 TV에서 간편하게 하이라이트와 경기 주요 장면을 골라볼 수 있다.

‘상대 전적 비교’는 투수-타자간 전적 비교 데이터를 보기 쉬운 이미지 정보로 제공하는 기능이다. 대결중인 투수와 타자의 통산 3년간 누적 타구/투구 분포도를 그래픽 이미지로 확인 가능하며, 상대전적을 실시간 중계화면에서 확인하며 시청할 수 있다.

TV중계에서는 제공하지 않는 편의기능도 주목할 만 하다. 기존에는 TV 채널을 돌리면서 응원하는 팀의 경기를 일일이 찾아봐야 했지만 ‘응원팀 바로보기’로 나의 응원팀을 한번 등록하면 서비스 실행 동시에 설정한 팀의 경기를 바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다른 구장 경기 바로보기’ 기능으로 다른 경기장 상황을 한눈에 보고 원하는 경기로 이동 가능하다.

U+tv 골프는 ▷인기선수 독점중계 ▷출전선수 스윙보기 ▷지난 홀 다시보기 ▷지난 경기 다시보기 등 4대 핵심 기능이 특징이다.

먼저 ‘인기선수 독점중계’로 자신이 좋아하는 선수가 속한 조의 경기를 처음부터 끝까지 계속 시청할 수 있다. 최대 3개 조, 9명의 선수의 경기 화면을 제공하며, 각 조별로 별도의 해설을 진행해 보다 재미있는 경기 시청이 가능하다.

‘출전선수 스윙보기’는 실제 경기 중 선수들의 스윙 자세를 고화질 슬로모션으로 보여준다. 어드레스부터 피니시까지 생생한 스윙 장면을 반복해 볼 수 있어 스윙자세를 배우고 교정하는 데에 활용할 수 있다.

‘지난 홀 다시보기’는 실시간 경기 중 지난 홀 경기 장면을 쉽게 돌려볼 수 있는 기능이다. 최대 6시간까지 돌려볼 수 있으며, 홀인원, 이글 등 다시 보고 싶은 장면이 있거나 잠깐 다른 일을 하느라 중계 장면을 놓쳤을 때 이용하면 편리하다.

‘지난 경기 다시보기’는 지난 대회 하이라이트, 독점중계, 스윙 영상을 언제든지 돌려볼 수 있는 기능이다. 대회별, 선수별 검색도 가능해 원하는 영상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또한 ‘단계별 레슨’ 메뉴에서는 자신의 골프 실력에 맞는 레슨 영상을 골라볼 수 있다.

U+tv 프로야구와 U+tv 골프는 ‘UHD1’ 및 ‘UHD2’ 셋톱박스로 LG유플러스 IPTV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이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단, UHD1 셋톱박스를 사용하는 고객은 U+tv 프로야구 경우 9월 7일까지, U+tv 골프는 8월31일까지 순차적으로 자동 업데이트가 되면 이용 가능하다.

이용방법은 U+tv 리모컨에서 ‘메뉴’ 버튼을 누른 후 ‘TV앱’ 메뉴를 선택해 실행하거나 리모컨 마이크를 통해 “유플러스 프로야구(골프) 실행해줘”라고 말하면 된다. 특히 U+tv 골프는 SBS골프 채널(53번)에서 실시간 경기가 진행되는 경우 리모컨 녹색버튼을 눌러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 정혜윤 홈/미디어마케팅담당은 “올 시즌 누적 160만 고객이 이용하고 있는 U+골프/프로야구 스마트폰 앱 기능을 그대로 IPTV에서 제공한다”며 “향후 기존 TV에서는 볼 수 없었던 차별화된 U+tv만의 콘텐츠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20회 환경일자리 박람회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