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군포시, 연말까지 1회용품 사용 점검 및 계도 실시관내 1회용품 사용억제 6천448개 업소 대상 주1회 실시… 자원절약문화 확산
군포시청

[군포=환경일보] 장금덕 기자 = 군포시(시장 한대희)는 정부의 1회용품 사용 규제 방침에 따라 올해 말까지 1회용품 사용 점검 및 계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 대상은 관내 1회용품 사용억제 대상 업소 6448개소이며, 시는 앞서 관련 사업장 전체에 대한 안내문 발송과 함께 1회용품 사용억제를 위한 자체교육 및 다양한 홍보활동을 펼쳐왔다.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식품접객업과 집단급식소의 경우 1회용 플라스틱 컵이나 용기 등을 사용할 수 없으며, 대규모점포와 매장면적이 33제곱미터를 초과하는 도소매업의 경우에도 1회용 봉투나 쇼핑백 등을 무상으로 제공하면 안된다.

, 식품접객업이나 집단급식소의 경우 음식물을 배달하거나 고객이 음식물을 가져가는 경우는 예외적으로 1회용 플라스틱 컵이나 용기 등을 사용할 수 있고, 도소매업은 순수 종이 재질에 한해 1회용 봉투나 쇼핑백을 무상으로 제공할 수 있다.

시는 월별로 대상 업종을 정해 주 110여개 업소를 대상으로 정부 지침에 대한 세부 준수사항 이행여부를 집중 점검할 계획이며, 준수사항을 위반한 경우에는 관련 법령에 따라 2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는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친환경 소비문화 정착을 위해서는 사업자뿐만 아니라 시민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1회용품 사용억제 조기 정착으로 자원절약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장금덕 기자  jkk040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금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