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금융·경제
KB국민은행-금융감독원, 캄보디아 심장병 어린이 의료 지원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30일, 부천 세종병원을 방문해 ‘캄보디아 심장병 어린이 의료 지원’ 사업을 통해 국내에서 수술을 마치고 회복중인 어린이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허인 KB국민은행장, 김필수 한국구세군사령관, 심석희 KB금융그룹 후원선수가 참석했다.

‘캄보디아 심장병 어린이 의료 지원’ 사업은 KB국민은행, 금융감독원, 구세군자선냄비본부가 캄보디아 심장병 어린이들을 초청해 무료로 수술을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으로, 2012년부터 현재까지 76명의 어린이들이 수술을 받고 새 생명을 얻었다.

이번 달 13일 입국한 10명의 심장병 어린이들은 약 3주간의 수술 및 회복 일정을 마치고 다음달 5일 캄보디아로 돌아갈 예정이다. 병원을 찾은 윤석헌 금융감독원장과 허인 KB국민은행장은 주치의를 통해 수술 경과를 듣고, 힘든 수술을 이겨낸 어린이들에게 희망의 메시지와 함께 인형과 가방 등을 선물했다.

이번에 한국에서 수술을 받기 위해 입국한 쏨낭(4세, 남)에게는 한번도 못 본 형이 있다. 자신보다 먼저 태어난 형은 6개월만에 심장병으로 하늘나라로 떠났고 1년 후 쏨낭이 태어났다. 하지만, 쏨낭도 태어난 지 15일째 되던 날 병원에서 자신의 형과 같은 심장병 진단을 받았다. 4살이지만 같은 나이 친구들에 비해 체격이 작고 수술 받기 전까지는 걷고 싶은 의지가 없어 발목에 힘을 주지 않은 채로 생활했으며, 부모에게 안기거나 무언가를 의지해서 움직였다.

쏨낭의 어머니는 “첫째아이를 먼저 하늘나라로 보내고 둘째 쏨낭 마저 떠나 보낼까 봐 너무 무섭고 힘들었는데, 이번 수술을 통해 쏨낭의 병이 완치되고, 걷고 싶은 의지가 생겨 너무 감사하다”고 눈시울을 붉혔다.

한편 KB국민은행은 캄보디아 심장병 어린이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지난 2014년 캄보디아 현지에 ‘KB 국민은행 헤브론 심장센터’를 건립하고 조기진단과 치료를 통해 캄보디아 어린이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찾아주고 있다.

더불어 KB캄보디아 현지법인은 심장병 수술 후 경제적으로 어려운 친구들이 학업에 매진할 수 있도록 교육비 지원 및 다양한 후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지난 2014년부터 캄보디아 훈센장학재단 출연을 지속해오고 있으며, 작년에는 총 137명의 저소득 청소년들이 장학금 혜택을 받았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