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유통
던킨도너츠, ‘한국의 맛’ 살린 추석맞이 도넛 출시옥수수, 쌀, 고구마 등 활용한 9월 이달의 맛 도넛 선봬
던킨도너츠 ‘한국의 맛’ 살린 추석맞이 도넛 이미지 <사진제공=SPC그룹>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SPC그룹이 운영하는 던킨도너츠가 추석을 맞아 한국적인 우리의 맛을 살린 9월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던킨도너츠는 다가오는 민족 대 명절 추석을 맞아 한국인에게 친숙한 옥수수, 쌀, 고구마 등을 활용한 9월 이달의 도넛을 선보였다. 이번 제품의 패키지는 동양화 작가 ‘김신혜’와의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탄생했으며, 전통 회화 기법을 활용한 작가 특유의 밝고 경쾌한 스타일을 입혔다.

먼저, 9월 이달의 도넛은 ‘옥수로 맛있는 바이츠’, ‘쌀아있는 왕꽈배링’, ‘대박 달콤하구마’, ‘땅콩 듬뿍 조랭이 도넛’ 4종과 ‘옥수수크림치즈 먼치킨’ 1종으로 구성됐다.

‘옥수로 맛있는 바이츠’는 옥수수 알갱이가 쏙쏙 들어가 고소하고 달콤한 풍미를 살린 제품이다. 큼직한 크기는 물론, 링 모양의 디자인이 독특한 ‘쌀아있는 왕꽈배링’은 도넛의 담백한 맛과 풍부한 식감을 완성했다. ‘대박 달콤하구마’는 고구마 모양의 쫄깃한 도넛에 달콤한 고구마 필링을 넣었고, 조랭이 떡 모양의 ‘땅콩 듬뿍 조랭이 도넛’은 땅콩 가루가 토핑돼 고소함을 더했다.

던킨도너츠가 새롭게 재현한 우리의 맛은 음료로도 탄생했다. 대표적인 전통 음료 식혜로 유명한 ‘비락식혜’의 원료를 얼음과 함께 갈아 더욱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비락식혜 크러쉬’는 지난 8월부터 판매 중이며, 다가오는 가을에 즐기기 좋은 고소하고 달콤한 ‘옥수수 크러쉬’ 등의 이색 라인업도 추가 판매한다.

더욱 풍성한 한가위를 위해 오는 10일에는 던킨도너츠 ‘도넛 연구소’에서 선보이는 쫄깃한 모찌가 들어간 인절미 모양의 도넛 ‘모찌모찌 도나쓰’와 ‘옥수수 구움 도넛’ 외에도 ‘포테이토 번베이글’, ‘아메리칸 콘 브레드’ 등 베이커리 제품도 추가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던킨도너츠와 컬래버레이션한 김신혜 작가는 일상에서 접하는 사물을 타겟으로 '튀는' 동양화를 그리는 동양화가다. 사람들이 살아가며 일상에서 자주 마주하지만 큰 의미를 두지 않고 스쳐 지나가는 물품들을 독특한 시선으로 해석한다. 특히, 생수병, 음료캔 등의 상품 라벨을 재해석하는 작품 스타일로 유명하다.

던킨도너츠 관계자는 “9월 한국적인 맛을 살린 던킨도너츠의 도넛과 음료로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시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1회 에어페어_미세먼지 및 공기산업 박람회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제4회 담수생물 다양성과 활용 국제심포지엄
기상청-행안부, 지진안전캠페인 개최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도시적 실천' KEI 환경포럼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피플
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조승환 제6대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 임명
[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기고] 스마트 방역 위한 국제 융합 연구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