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수도권
안양시, 맑은 수돗물 안심하고 드세요폭염, 가뭄 집중호우에도 차질없는 수돗물 공급위해 총력
안양 정수장

[안양=환경일보] 장금덕 기자 = 안양시(시장 최대호)는 유래없는 폭염과 가뭄, 태풍으로 인한 집중호우에도 차질 없이 맑은 물을 시민들에게 공급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시가 운영하는 정수장의 원수로 사용하는 한강의 팔당호 삼봉지점에 조류경보‘관심’단계가 발령되었고 원수에서 냄새물질인 2-MIB과 지오스민이 일부 검출됐다.

이에 따라 시는 분말활성탄을 투입하고 응집제 투입량을 늘리는 한편 역세척 주기조정을 실시했으며, 내년에는 청계통합정수장에 이산화탄소(CO2)투입 설비와 응집플럭 성장 측정장치를 설치해 정수처리 효율을 높일 수 있도록 시설을 개선해 나갈 방침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수돗물을 마실 수 있도록 고품질의 수돗물을 생산해 시민들에게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양시는 청계통합정수장을 비롯한 3개 정수장에서 일 평균 23만 9천톤의 수돗물을 생산하고 있다.

장금덕 기자  jkk0401@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금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