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이왕표 별세, 암 투병 끝에…빈소는 서울 현대 아산병원 장례식장 21호에 마련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한국 프로레슬링의 '전설' 이왕표가 오랜 암 투병 끝에 향년 64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지난 2013년 담낭암 수술을 받은 후 암이 재발, 투병 생활을 이어왔던 이왕표 한국 프로레슬링연맹 대표는 4일 오전 끝내 세상을 떠났다.

이왕표의 빈소는 서울 현대 아산병원 장례식장 21호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8일이다.

이왕표는 지난 2015년 '이왕표 은퇴기념 포에버 챔피언' 대회에서 은퇴식을 갖고 화려했던 현역 생활을 마감했다.

한편, 이왕표는 지난 2013년 KBS 2TV '여유만만' 프로그램에서 담도암 투병 사실과 함께 자신의 유서를 공개한 바 있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