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문재인 대통령 친서, 김정은 위원장에게 전달…“6일 방북 결과 브리핑 할 것”

사진=청와대 페이스북

지난 5일,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등 대북 특별사절단은 평양을 방문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대북 특사단이 이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고 의견을 나눴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의 친서에는 남북정상회담 일정 합의와 현재 교착 상태에 빠진 한반도 비핵화 문제 해결에 남북이 공동으로 노력하자는 내용이 담겨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또한 두 정상이 합의한 '4·27 판문점 선언'의 이행을 위한 후속 조치에 남북이 협력하자는 뜻도 전달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 대변인은 "6일 방북 결과 브리핑을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동물원수족관법 개정을 위한 국회 토론회
‘2019년 정부 R&D 사업 부처합동설명회’ 3일차
‘해상풍력발전과 어민 상생방안’ 토론회 개최
[포토] 2019년 정부R&D사업 부처합동설명회
2019년 '정부 R&D 사업 부처합동설명회' 시작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