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금융·경제
KB금융, 캄보디아 시장 진출 잰걸음KB국민카드 첫 해외 자회사 캄보디아 ‘KB 대한 특수은행’ 공식 출범
9월 6일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열린 ‘KB 대한 특수은행’ 개소식에서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왼쪽에서 네번째),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세번째), 오세영 LVMC홀딩스 회장(왼쪽에서 다섯번째) 등 개소식 참석자들이 기념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환경일보] 심영범 기자 =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이 KB자산운용의 중국 상해 현지법인(상해 카이보 상무자문 유한공사) 설립에 이어 또한번 비은행 계열사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본격화 하고 있다.

KB국민카드는 6일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지난 4월 ‘LVMC 홀딩스’(구 코라오홀딩스)와 조인트벤쳐 형태로 공동 인수한 ‘KB 대한 특수은행(KB Daehan Specialized Bank)’의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영업에 들어갔다.

이날 출범식에는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 등 KB금융그룹 관계자와 오세영 LVMC홀딩스 회장, 체아 첸토 캄보디아 중앙은행 총재 등이 참석했다.

‘KB 대한 특수은행’은 ‘LVMC홀딩스’가 현지에서 조립 생산한 자동차와 딜러샵 판매 자동차 등에 대한 할부금융과 부동산담보대출을 양대 축으로 초기 영업에 나선다. 중장기적으로는 신용카드, 신용대출, 카드 프로세싱 대행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주요 거점 도시를 중심으로 지점도 추가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내년부터는 KB국민은행 캄보디아 현지법인(KB캄보디아은행)의 거래 고객 및 제휴업체 등을 대상으로 체크카드 사업도 시작할 예정이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캄보디아에서는 KB국민카드뿐만 아니라 KB국민은행이 지난 7월 현지법인의 스텅민체이 지점, 츠바암포 지점을 추가 신설하는 등 입지를 확대하고 있다”며 “KB 대한 특수은행과 KB캄보디아은행의 협업을 통해 현지 고객을 대상으로 은행상품, 소비자 금융상품, 카드상품 등 Full-line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심영범 기자  syb@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영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제20회 환경일자리 박람회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