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노동·안전 경제 핫이슈
김정은 사의, “이 땅을 핵무기도, 핵위협도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자는 것이 우리의 확고한 입장”

사진=방송화면 캡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문 대통령이 보낸 친서에 대해 사의를 표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 5일 평양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의 대북 특별사절단을 접견한 자리에서 비핵화 의지를 거듭 밝혔다.

이어 “한반도에서 무력충돌 위험과 전쟁의 공포를 완전히 들어내고 이 땅을 핵무기도, 핵위협도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자는 것이 우리의 확고한 입장이며 의지”라고 전했다.

또 김정은 위원장은 문 대통령의 친서에 대해서는 사의를 표했다.

그는 “문 대통령이 우리 민족의 밝은 미래를 열어나가려는 결심에 전적으로 지지하고 공감 한다”라고 밝혔다.

김이경 기자  ykk@hkbs.co.kr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포토] ‘크라스키노 포럼-창립기념 제1차 정책포럼 및 문화공연’ 개최
[포토] ‘길, 환경가치를 더하다’ 춘계학술대회 개최
2019 코리아 랩, ‘인재과학상사·(주)현대마이크로’ 전시 참가
[포토] 2019 미래패키징 신기술 정부포상···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 ‘학생부문’
[포토] 2019 미래패키징 신기술 정부포상···부천시장상 ‘학생부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