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영천시 첫 벼베기 실시밥맛과 미질이 좋은 조평벼 수확
영천시, 첫 벼베기 실시 (성재농장 박재효씨)

[영천=환경일보] 김철은 기자 =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지난 5일 고경면 삼귀리 들판에서 금년 첫 벼베기를 실시했다. 첫 벼베기를 한 박재효(39세, 성재농장)농가는 지난 5월 8일 조생종인 조평벼(8,300㎡)를 모내기 해 120일만에 수확의 결실을 이뤘다.

이날 수확한 조평벼는 쌀의 외관품위가 뛰어나고 미질과 밥맛이 좋은 품종으로 건조와 도정을 거쳐 추석 전 햅쌀을 찾는 소비자들에게 전량 판매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적기 벼베기는 외관상 90%이상 익었을 때가 적당하고 조생종은 출수 후 40∼45일, 중만생종은 45∼50일이 적기이며, 수확 시 콤바인 속도를 빨리하면 벼알의 손실이 크므로 적정(0.8m/sec) 작업속도를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허상곤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쌀 시장개방과 소비량 감소 등 국내 쌀시장 여건이 갈수록 어려워져 농가의 시름이 큰 실정으로,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다양한 지원과 쌀 소비확대를 위한 정책을 마련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철은 기자  happyboy5349@daum.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2018 KEI 환경평가본부 성과발표회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