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영남권
영천시 첫 벼베기 실시밥맛과 미질이 좋은 조평벼 수확
영천시, 첫 벼베기 실시 (성재농장 박재효씨)

[영천=환경일보] 김철은 기자 =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지난 5일 고경면 삼귀리 들판에서 금년 첫 벼베기를 실시했다. 첫 벼베기를 한 박재효(39세, 성재농장)농가는 지난 5월 8일 조생종인 조평벼(8,300㎡)를 모내기 해 120일만에 수확의 결실을 이뤘다.

이날 수확한 조평벼는 쌀의 외관품위가 뛰어나고 미질과 밥맛이 좋은 품종으로 건조와 도정을 거쳐 추석 전 햅쌀을 찾는 소비자들에게 전량 판매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적기 벼베기는 외관상 90%이상 익었을 때가 적당하고 조생종은 출수 후 40∼45일, 중만생종은 45∼50일이 적기이며, 수확 시 콤바인 속도를 빨리하면 벼알의 손실이 크므로 적정(0.8m/sec) 작업속도를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허상곤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쌀 시장개방과 소비량 감소 등 국내 쌀시장 여건이 갈수록 어려워져 농가의 시름이 큰 실정으로,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한 다양한 지원과 쌀 소비확대를 위한 정책을 마련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철은 기자  happyboy5349@daum.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철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심포지엄 개최
[포토] 동물원수족관법 개정을 위한 국회 토론회
‘2019년 정부 R&D 사업 부처합동설명회’ 3일차
‘해상풍력발전과 어민 상생방안’ 토론회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