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네트워크 충청권
‘웨이터’로 변신한 양승조 충남도지사2018 충남도청 가족을 위한 한마음대회 및 치맥 페스티벌 개최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도청 직원들을 위해 ‘웨이터’로 깜짝 변신했다.

[충남=환경일보] 김현창 기자 = 충청남도와 충남도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김태신)은 6일 도청 야외광장에서 도 공무원과 유관기관 관계자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도청 가족을 위한 한마음대회 및 치맥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민선7기 출범을 축하하고, 도청 공무원들의 화합과 단결을 위해 마련한 이번 행사는 1부 체육대회와 2부 치맥 페스티벌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남궁영·나소열 도 행정·정무부지사, 실·국·원장들과 함께 앞치마를 두르고 직원들에게 맥주와 안주를 나르는 ‘웨이터’로 활동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양승조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여러분들이 공직자로서 도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는 모습이 자랑스럽다”라며 “국민 전체를 위한 봉자로서 자긍심을 갖고 함께 해주길 바란다. 한 사람의 낙오자도 없는 충남을 함께 만들어 가자”고 강조했다.

김태신 위원장은 “민선7기 출범을 축하하는 한편, 지난 1년 동안 고생한 도청 공무원들의 노고를 위로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라며 “전국에서 가장 일 잘하는 지방정부, 복지수도 충남 건설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내포신도시 내 치킨집 15곳에서 치킨을 동시 배달하고, 맥주는 예산지역에서 구입했다.

김현창 기자  hckim1158@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환경법률센터, 제12차 ‘환경법제포럼’ 개최
뜨거운 지구,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변화 <br>제5회 서울 기후-에너지 컨퍼런스 개최
‘2018 세상을 밝게 만든 사람들’ 시상식
SL공사, 화재취약시설 현장안전점검
'라돈 저감 주택 시공 세미나' 개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